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편안합니다. 그리고 행복합니다. 그리도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2019.02.16빨강말/ 54세. 메인센터

우선 감사인사드리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너무 감사합니다

2003년도에 틈날 때 마다 마음수련에 참여하여 4단계까지 공부했었습니다만, 어느 순간 생활 속에 빠져 들어 점점 마음이 병들어 돌이킬 수 없을 만큼 심각해졌습니다. 친한 친구는 물론이고 친언니와의 관계도 자연스럽지 못했습니다. 오래 전에 마음수련을 한 덕에 그러한 원인이 저의 문제라는 것을 빨리 깨달았습니다. 무리해서 1주일의 시간을 빼서 다시 마음수련원을 찾았습니다. 1과정만이라도 해보려고 왔는데 교육방법이 무척 빠르게 개발되어서 수련하는 만큼 단계를 초고속으로 올릴 수 있었습니다.

내 속에 갇혀 고생이 심했던 만큼, 수련을 알려준 방법대로 열심히 했습니다. 불과 일주일 전에 마음수련 메인센터를 들어설 때의 저의 어두움은 이젠 기억조차 나지 않습니다.

편안합니다. 그리고 행복합니다. 그리도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더보기 ∨

마음수련 명상센터

2019.02.16참마음/00, 메인센터

마: 마음은 사라지고 사라지게 하면

음: 음표와 쉼표가 있는 노래가 된다네

수: 수려하고 화려한 겉치장이 아니라네

련: 연잎에 앉은 개구리처럼 날뛰지 않는 마음

명: 명명한 무명을 밝히는 마음

상: 상에 집착하지 아니하고 자기를 극기하는 마음

센: 센척하고 잘난척하는 마음 다 버리고

터: 터잡고 앉아 세상의 큰 나이만큼 살 수 있는 곳

더보기 ∨

참마음이 된 것 같은 기분이고 참 세상에 가까워지는 기분이다

2019.02.16윤영준/ 52세. 메인센터

우리 아이들이 ‘겨울방학을 가족과 함께 여행을 갔으면..’ 하는 제안이 있어 속초여행을 계획하던 중 집사람이 산 좋고 물 좋은 시골 논산 메인센터에서 마음수련(명상)을 해보자는 강력한 의견에 따라 어쩔 수 없이 이곳 메인센터 마음수련(명상)을 오게 되었다. 도착해보니 왠 차들이 그런 많은지 특이한 건 주말(토요일)이며 각 지역(전국) 센터에서 이곳 메인센터로 수련을 온다는 점이었다. 차들도 사람들도 인산인해였고 첫째날 식당안에서 설거지 하시는 분은 연신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라고 하며 일을 하고 있다. 뭐가 감사한지..일하는게 감사한가 이 어려운 시국에 그래도 일이라도 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라는 외침인가 나름 생각해 보았는데 그게 바로 과정의 봉사 이었다. 몰랐을 때 어색했지만 알고 보니 대단한 경험들을 하시는 것 같았다. 우리가족 6명도 센터 도움님이 하라는대로, 1~6과정의 어려움을 극복하기로 다짐하고 마음수련(명상)에 돌입했다.

방법대로 하다보니 마음도 몸도 홀가분한 느낌이고 우리가족 6명 모두가 7과정이 되었다. 거짓된 마음, 부정적인 마음, 내 모든 생각을 버리는 참마음이 된 것 같은 기분이고 참 세상에 가까워지는 기분이다. 다음 과정은 다음기회로 미루고 내일이면 서울로 올라가야 하니 아쉽다.
이 참마음 그대로 변함없이 사회생활, 가정생활 잘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본다.

우리를 위해 애써주신 도움님 기타관계가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메인센터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더보기 ∨

내가 어떻게 이렇게 변화가 되었는지…’버리면 되는구나’ 하는 확신이 듭니다

2019.02.09김수연/45세. 서울

15년전 처음 마음수련을 접하고 수없이 왔다갔다하며 공부를 끝내지 못했는데, 방법이 빨라지고 짧은 기간에 끝낼 수 있다는 아는 언니의 말에 가봐야지 하며 1년을 미루었습니다. 그러다가 무엇때문인지 이번 기회에 망설임없이 오게 되었습니다.

일주일 간 ‘무조건 있다 가야지’ 하는 마음이 있어서 그런지 힘들 때는 힘든 대로, 잘될 때는 잘되는 대로 그 마음 속에 빠지지 않으려 명상을 하면서 그냥 있었는데 과정도 통과하고, 감사함이 충만해지는 시간이었습니다. 몇 번이나 1~2단계를 했었는데 그 때와 너무 다르게 잔 짜증이 덜 나고, 마음이 담담해지고 조급함이나 두려움이 덜 했습니다.

곰처럼 묵묵히 꾸준히 하는걸, 젤 힘들어하는 내가 어떻게 이렇게 변화가 되었는지…
‘버리면 되는구나’ 하는 확신이 듭니다. 지역센터에 등록해서 끈을 놓지 않고 때가 될 때까지 해보겠습니다.

더보기 ∨

엄마와 여기서 보내니 정말로 행복한 5일이었다.

2019.02.09햇볕웃음샘딸/17세 충남홍성

2년 동안 쉬다가 다시 하게 되었는데, 처음에는 잘 몰랐지만 하면 할수록 마음이 가벼워지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었다. 방법이 바뀌면서 과정 올라가는 것도 쉬워져서 지치지 않고 잘 할 수 있었다.

3일째 되는 날에는 집에 가고 싶어서 오전 시간 내내 집에 가고 싶다는 이야기만 했다. 점심을 먹고 다시 집중해서 수련을 하다 보니 그런 생각을 언제 했냐는 듯이 싹 없어졌고 마음이 너무 편했다. 어쩌다 보니 오게 됐지만 하루에도 몇 번씩 잘 왔다는 생각을 했다.

한 달에 한 번씩이라도 꾸준히 다니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평소에는 엄마한테 불만만 말하기 바빴는데, 5일간 엄마와 여기서 보내니 정말로 행복한 5일이었다. 설연휴 때문에 더 길게 못 있어서 아쉽고 다음에 올 땐 일주일을 채우고 가고 싶다. 이번에 메인센터와서 학원을 여러 개 빠지고 밥먹고 명상하는 것 밖에 없었는데도, 학원다니는 것 보다도, 뜻 깊고 좋은 시간들이었다고 생각이 들었다.

더보기 ∨

진정한 자유. 행복을 위한 초석을 다질 주 있었던 기회에 감사하다

2019.02.09이무형/39세. 전주

마치 감옥에 갇혀 자유를 박탈당한 것처럼, 이제껏 내가 만든 가짜 세상에 갇혀 고통받았다는 걸 깨달았다. 이번 7박 8일의 마음수련을 통해 진정한 자유, 행복은 내가 만든 틀을 부수고 나와 진정한 세상의 큰 마음으로 새롭게 태어나는 데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이다. 이제 삶의 모든 순간에 나만의 세상을 꺼내 드는 대신, 참 세상의 마음으로 임할 수 있을 것 같다. 진정한 자유. 행복을 위한 초석을 다실 주 있었던 기회에 감사하다. 앞으로 계속 남은 삶 동안 마음수련에 정성을 다 하리라 마음먹었다.

더보기 ∨

어떻게 마음을 버릴 수 있는가! 마음 버리는 방법을 알려주는 곳이 있다.

2019.02.09오렌지/49세. 메인센터

마음을 빼라, 버려라 하고 많은 사람들이 조언이라고 해 주지만 그 누구도 마음을 뺀 사람을 본 적이 없다.

종교도 명상센터도 수 많은 종류의 마음을 다스린다는 곳들도 마음을 버리라고만 하지, 방법을 알려주는 곳은 한 곳도 없었다. 당연한 것 아닌가 물건도 아니고, 만질 수도 볼 수도 없는 마음을 어떻게 버릴 수 있겠는가.

하지만 딱 한 곳 마음수련은 어떻게 하면 마음을 버릴 수 있는지, 마음을 버리는 방법을 알려주는 곳이다. 그것도 너무나 쉬운 방법으로…어린아이도 할 수 있는 이 방법을 만나게 된 것에 너무나 감사하다. 모두가 쉽게 말하는 마음 버리는 일을 실제로 와서 경험해보시기를 바란다.

이제 100살 넘게 사는 시대다.

100년이 넘는 인간의 인생 중 단 7박 8일을 내 자신에게 투자하기 싫다면 평생 그 고통과 짐을 지고 살 각오를 하고 살면 된다.

늦어서 그렇지 안 되는 사람은 없다. 마음버리기!!!!

더보기 ∨

마음도 몸도 가벼워져서 다시 호탕하게 웃고 있는 나를 보게 된다

2019.02.09이은규/ 38세. 인천

살았구나!!!!

처음 마음빼기를 해보고 마음 속으로 외친 한마디였다. 이런 저런 일로 가슴 안에 원망, 분노, 화로 가득 차서 내 자신, 주변사람 세상 모두에게 화가 나서 여기저기 상처주고 찌르고 다녔다. 도저히 살 수가 없었다. 다들 쉽게 마음을 비우라 이야기한다 너무나 잘 안다. ‘그까이꺼 비우면 된다.’

그런데 어떻게 하지?

마음수련에 와서 그 방법을 배웠다 처음에 너무 간단해서 과연 될까? 싶었는데, 빼기가 되었다.  나를 돌아보게 되고 ‘내 안의 찌꺼기, 가짜세상 속, 내 안의 세상 속에 갇혀 살았구나!’ 라는 것을 느끼게 되면서 마음도 몸도 가벼워져서 다시 호탕하게 웃고 있는 나를 보게 된다. 힘들 때면 친절히 내 일처럼 도와주시는 도움님들이 계시니 망설이고 계시는 분들에게 일단 걱정 말고 와 보시라 권하고 싶다.

마음수련, 마음빼기 방법에 감사하다.

더보기 ∨

과정을 지날 때 마다 참회를 하고 감사한 마음이 일어났습니다.

2019.02.09김동희/28세. 군산

첫날 마음수련에 대한 강의를 들었을 때 이해가 되면서도 잘못 왔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과정, 2과정, 3과정을 등을 거치면서 많은 의구심이 생겼지만 모든 생각을 버리고 일단 하라는 대로만 해보고 그래도 궁금하면 물어보자라는 생각으로 명상에 집중했습니다.

과정이 지날 때 마다 깨침이 있고, 궁금증이 풀리며 참회를 하고 감사한 마음이 일어났습니다. 28년의 시간을 되돌아보고 가짜인 내 마음세계에 살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더보기 ∨

부정적이었던 생각들이 빼기 명상을 통해서 많이 가벼워진 것을 느꼈다

2019.02.02권은시/31세. 서울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을 하는 동안 마음이 답답하고 부정적인 생각들로 가득해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다. 이곳에서 마음수련을 하면서 빼기 명상을 하고 그 동안 내 마음에 있던 답답하고 부정적이었던 생각들이 빼기 명상을 통해서 많이 가벼워진 것을 느꼈다. 마음수련은 내 생각과 감정에 갇혀서 내 스스로를 괴롭히고 있었음을 알게 해주었고, 나를 다시 돌아보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