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마음수련방법에감사

나를 억누르고 있었던 마음이 내가 만들어낸 것임을 깨닫다

2018.10.06김주영/44세. 1과정. 서울 명일 명상센터

나를 고통스럽게 억누르고 있었던 마음이 내가 만들어낸 사진 속 세상이야기인 것을 깨닫고 가짜인 나를 버리고 진짜 나를 찾기 위한 과정이었다. 사진을 한 장 한 장 떠올리고 버리면서 점차 억울했던 마음, 원망스러웠던 마음, 열등감, 자존심 등등 모두 점차 희미해 져갔다. 정말로 가짜인 나를 버리고 진짜인 나를 찾게 해주는 방법에 절로 고개가 숙여지고 감사하게 된다. 우주가 바로 나라는 것을 깨닫게 되는 과정이었다.

더보기 ∨

나는 정말 착하게 살아왔다고 생각했는데

2018.04.25전양수/58세. 1과정. 마음수련 서귀포 센터

마음수련을 하기 전에는 나름 선량하게 살아왔다고 생각했다. 일주일 동안 내 안에 있는 마음을 빼기 하면서 정말 내가 옳다고 믿었던 생각, 마음들이 하나도 그렇지 않다는 것을 알았다. 모든 것이 내 중심적이었고 나만을 위한 행동과 말이었다.

내 안에 있는 마음들을 알려주시는 방법대로 버리다 보니 내 모든 마음이 거짓이고 가짜인 사진이어서 실제로 버려졌다. 비로소 내 마음의 본래의 마음을 알게 되어서. 세상만사 이 모든 사람들도 결국 하나였고 똑같았다. 이 마음수련을 꼭 끝까지 해서 참마음이 되어서 세상 사람들을 위한 삶을 살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방법을 주신 분께 참으로 감사하다.

더보기 ∨

나를 힘들게 하고 괴로워했던 마음의 실체를 알게 되었다

2018.04.01강태우/18세. 1과정

마음수련을 하니까 내 삶을 한 번 되돌아 보는 시간이 되었고, 계속 내 마음을 빼니까 내 마음 깊숙이 어떤 마음이 나를 힘들게 했고 내가 괴로워 했는지 알게 되었다. 그리고 하기 전에는 부정적인 마음이 올라와도 그게 내 진짜 마음인 줄 알고, 그게 시키는 대로 살았었는데 이젠 그게 가짜 마음이란 걸 인지할 수 있게 되니 그 마음을 부정하고 버릴 수 있어서 너무 좋다. 그리고 이렇게 힘든 마음을 버릴 수 있게 해준 이 마음수련 방법에 감사하다.

더보기 ∨

꿈에서 깨어난 것 같은 기분

2018.03.29biro / 19세, 1과정, 강남구청

처음에는 이 명상에 거부감도 들고, 인정하고 싶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 마음수련을 하면서 저의 과거를 돌아보면서 ‘진정한 본질과 진정으로 버려야할 것들이 무엇인가’ 라는 의문이 생겼고, 저는 꿈에서 깨어난 것 같은 기분을 조금이나마 느낄 수 있었습니다. 지금 세계는 큰 혼란 속에 있습니다. 사람이 사람을 믿지 못하고, 증오와 아픔만이 사회 속에 뿌리 박혀 왔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수련을 통해 진정한 마음을 되찾고 거짓된 꿈에서 깨어나 맑은 미래로 나아갔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항상 저에게 유리하고 저에게 만족스러운 결과만을 원했고, 그 마음이 제게 아픔과 고통이 되었고 마지막에는 스트레스와 우울증으로 변질되었습니다. 저는 지금도 저만의 고집과 환상 속에 살고있습니다. 그러나 이 마음수련을 통해 진정으로 버려야할 것들을 다 버리진 못했지만, 이 명상을 통해 나에게 진정으로 버려야 할 것은 무엇인가 라는 의문과 그것들은 무슨 일이 있어도 저 스스로가 버리지 않으면 안된다는 것과 무슨 일이 있어도 그것들을 저에게서 끊어 놓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명상에 참여해 진정한 본질을 찾고 새로운 미래로 나아갔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저도 그 미래로 반드시 함께 나아가고 싶습니다. 이 마음수련을 만드신 우명 선생님과 모든 강사님들에게 진짜 버려야 할 가짜인 나를 버리게 하는 방법을 가르쳐주어서 정말로 감사드립니다.

더보기 ∨

지금은 쓸데없는 그 마음들을 다 버려서 잡생각이 없어졌습니다

2018.02.01임지영/25세. 2과정. 경상북도 경산시 시지 마음수련 센터

마음수련 전에 제 모습은 무엇이든 자기 마음대로 안되면 짜증내고 고민에 빠져서 오랫동안 스트레스를 받고 예민해져서 주변 사람들에게 불친절하게 대했습니다. 또한 학교에서 수업을 들을 때 제 의지와는 상관없이 공상 망상에 빠져 수업이 끝날 때까지 수업내용을 제대로 들은 것이 하나도 없었습니다. 밥 먹을 때에도 딴 생각을 하며 먹었고, 잠자리에 들어도 잡생각에 바로 잠들기 힘들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쓸데없는 그 마음들을 다 버려서 마음이 편해지고 잡생각이 없어졌습니다. 아직 완벽하게 집중력이 좋아진 것은 아니지만 앞으로 마음수련을 끝까지 하면 지금보다 훨씬 더 행복해지고 모든 스트레스들이 사라질 거라 믿습니다.

또한 나만을 위해 살지 않고 세상 사람들을 위해 살 수 있는 사람이 될 수 있다고 믿습니다. 이렇게 변할 수 있게 해 준 방법에 너무 감사합니다. 내가 어떻게 태어났는지 죽어서 어디로 가는지, 내가 누구인지… 아무것도 모르고 헛 세상에 살다가 저를 깨닫게 해준 이 방법에 정말 감사합니다. 하루 빨리 모두가 행복하게 하나가 되어 사는 세상에 살고 싶습니다. 도와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