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마음수련 지역센터

항상 조급했고 앞으로의 인생을 고민하며 살아왔었다

2018.03.15박은지/29세. 2과정. 부산 중앙동 마음수련 센터

길지 않은 인생을 살았지만 항상 뭔가를 해야했고, 하면서 살아왔다. 마음 편히 쉬고 싶은 마음도 있었지만 항상 조급했고 앞으로의 인생을 고민하며 살아왔다. 미래를 준비하고 고민하느라 정작 내 현재의 삶을 돌아볼 여유조차 없었던 것 같다. 남들이 보기에는 번듯한 인생을 살면서 그런 번듯한 모습을 보여주는데 만족하고 뿌듯해하고 더욱 더 그런 좋은 모습만 보여주려 노력 하느라 정작 내 마음은 고통받고 있었다. 직장을 다니면서도 이런 마음 때문에 항상 뭔가를 공부하고 있었고 ‘원래 이 시대의 현대인들은 모두 이렇게 피폐하게 살아가지. 다 그런 거야… 나만 안하면 도태될 거야.’ 생각하며 살아왔다.

또한 나는 내 기준과 틀이 너무 명확하여 싫은 것, 싫은 사람이 너무 많아 고통스러웠다. 그것이 내 잘못 이라고는 생각지 못했으며, 그 사람들이 이상해서 나를 괴롭힌다고 생각했다. 어느 날 ‘이대로 살면 내 인생에서 남는 게 뭔가?’ 하는 생각이 들었고 마음수련을 접하게 되었다.

명상을 하면서 ‘나’는 내가 아니라 내가 살면서 먹어온 마음 덩어리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이제껏 부모, 형제로부터 보고 배워 온 마음, 경험한 것들로부터 먹은 마음들이 뭉쳐져 ‘가짜’인 내 마음 덩어리가 되었고, 기억들이 내 머리 속에서 사진으로 남아 내 행동과 마음을 지배하고 있다는 것을 배웠다.

아직 2과정이지만 지금 내 마음은 너무 감사하고 홀가분해졌다. 내 멋대로 세상을 판단하고 사람을 시비하는 마음에서 벗어나 본래의 우주마음으로 세상을 살아갈 수 있게 되어서 감사하다.

더보기 ∨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해주니 보험을 가입한 것이 아깝다는 생각이 든다

2018.03.15조화자/56세. 2과정. 서대전 마음수련 명상센터

평상시 생활 패턴 때문에 한 곳에 오래 머물러 보지 않아서 처음 3일간은 몸이 적응 하기에 무척 힘들었다. 과연 이렇게 계속 힘들면 해낼 수 있을까? 의구심 마저 들었다. 3일이 지나면서 몸이 풀어지고 적응을 하면서 삶 속의 사연들에서 분노가 일어났다. 버리고 없애면서 감정이 사라지고 평온해졌다. 2/3지점까지 날짜가 지나가다 보니 나 자신이 가장 완고하게 버티고 꿈쩍도 않는 것을 느끼면서 나 자신을 이를 부득부득 갈면서 추했던 나의 모습들을 버리기 시작했다.

그랬더니 내가 아닌 상대의 입장이 보이기 시작했고 ‘그럴 수 있겠다.’ 라는 생각과 함께 모두 나의 생각에 의해 인연들을 부정적인 사람으로 만들고 고통과 스트레스를 받으며 살아왔다는 것을 깨달았다. 그 후에 왠지 나도 죽을 힘을 다해 살아왔는데 인연들의 입장을 수용하고 나 스스로를 버리려고 하니 분노와 억울함이 밀려왔었다. 상대의 입장에서 느꼈던 ‘그럴 수 있겠다.’ 처럼 나 또한 그럴 수 있다고 생각하고 명상했다. 감정 덩어리들을 다 뽑아 버려서 진짜 자유로운 가벼운 마음을 맛보고, 이렇게 빨리 변화시켜주는 방법이 있어서 너무나 감사하고 다행이다.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해주니 보험을 가입한 것이 아깝다는 생각이 든다.

더보기 ∨

마음수련 지역센터에서 설명회를 듣고

2018.03.01인항/49세. 1과정. 논산

전단지와 곁들인 설명회를 지역센터에서 듣고 평소 생각했던 삶의 방향과 동일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호기심이 생겨 기회를 마련하여 1과정에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기대를 많이 한 탓인지 교육을 처음 들을 때는 너무 단순하다는 생각과 함께 혼란이 생겼습니다. 그러나 시간이 흐르면서 가만히 내면을 들여다보니 뭔지 모를 희열감이 생겼습니다. 인생이 이런 것 이었구나 하는 생각, 내 세상이 만들어져서 여기서 살아가는구나 하는 생각 그리고 이제는 이런 내 세상이 아니라 진짜 세상을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주마음으로 사는 세상을 살아 보아야 하겠다는 생각이 드는데 그렇게 살기 위해서 어떻게 해야하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빼기 명상을 더 해봐야지 더 확실히 알 수 있을 것 같은데 무척이나 궁금합니다. 2과정을 등록해서 이어서 공부를 해야겠다고 살아있는 우주 마음을 맛보게 되니 희망이 생깁니다.

도움을 주신 여러 선생님들께 감사드리고, 상담을 하루에 1번을 했던 것이, 그리고 상담 중에 궁금했던 것을 대답해 주신 내용이 지금 생각해보니 마음공부 전문가분들이라는 것이 인정이 됩니다 이번 기회가 너무나 감사합니다.

더보기 ∨

가족들과 소통이 너무 안 되어 가게 된 마음수련 센터

2018.02.01김순애/ 53세. 2과정. 대천 마음수련 센터

저는 마음수련을 시작한 계기는 가족들과 소통이 너무 안되어 지역 센터에 다니게 되었습니다. 자기 돌아보기를 하면서 이 공부는 누구나 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1과정, 2과정을 하면서 내가 너무 부정적인 마음과 자존심으로 포장되어 잇는 나를 발견 했습니다.
내 가족에 대한 마음을 버리기가 너무 힘이 들었습니다. 하루 하루 인내를 가지고 하다 보니 앉아있는 내가 익숙해지고 방법을 따라가게 되었습니다. 명상을 할수록 내가 정말 잘못 살아왔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함도 모르고 나만 생각하는 이기적인 나였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