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반야심경

20년을 절에 다니면서도

2017.05.09김민경/60세. 1과정. 서울 미아.

그동안 20년을 절에 다니면서 종교생활 하면서 나를 버리겠다고, 내 기도 들어주셔서 소원 성취 해 보겠다고 이 기도 저 기도 하고 다녔다. 하지만 마음은 항상 불안하고 초조하고 스트레스받았다.
나를 돌아보면 버린 것보다 주워담은 게 더 많고 힘들다고 생각할 때 메인센터에 들어와서 해보면서 마음의 본 자리가 바로 텅 비어지면 진공묘유, 구경 열반이 절에서 몇 천번 몇 만번 했던 반야심경이 바로 이 자리였구나 뜻도 모르고 하던 것을 반야심경이 바로 이 자리를 설했다는 것에 깜짝 놀랐습니다.

20년을 해도 못 깨쳤던 것을 깨우쳐 주셔서 감사하고 도와주시는 도움 선생님들 한사람 한사람 신경 써주시는 모습 감동적입니다. 어쩌면 내가 못 버리는 부분을 딱 꼬집어 주시는지요.
저도 열심히 해서 정말 살아서 내 마음의 실체를, 지나온 사진들 다 버리고 집착, 욕심, 놓아서 7과정까지 마쳐서 세상을 위해서 살아 보고 싶습니다.
이 공부, 제 마음의 실체를 깨우쳐주신 우명 선생님, 도움 선생님들 정말 감사합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