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참마음

지금 이 순간이 행복하고 경이롭습니다.

2019.07.03산소통/46세/ 메인센터

만원버스, 압사할 것 같은 지하철 통속에서 송장처럼 살았던 세월에서 벗어났습니다.

지금 이 순간이 행복하고 경이롭습니다.
다시 만원버스와 지하철에서 압사할 것 같은 세상속에서도 싱싱하게 살아 있는 삶을 살 수 있는 자유를 얻은 것 같습니다.
모든 분들께 감사하고 신원일 도움님의 말씀들도 너무 행복했습니다.

복도에서 만나는 사람들이 한분 한분 반가웠고, 인사를 제대로 못했지만 마지막날에는 직접 꼭 인사를 하고 싶습니다. 마음을 버리면서 참마음을 느끼는 과정중에 들었던 자연의 새소리는 평생 잊을 수 없는 선물인것 같습니다.

또 나를 돌아보면서 가슴이 벅차오르고 눈물이 핑 돌 때 맞은 바람은 시원하기도 하면서 한편으로는 세상에 부끄러운 마음이 들기도 했습니다.

감사합니다.

더보기 ∨

진정한 자유와 행복의 초석을 다실 주 있었던 기회

2019.02.20이OO/39세. 전주

마치 감옥에 갇혀 자유를 박탈당한 것처럼, 이제껏 내가 만든 가짜 세상에 갇혀 고통받았다는 걸 깨달았다.
이번 7박 8일의 마음수련을 통해 진정한 자유, 행복은 내가 만든 틀을 부수고 나와 진정한 참마음으로 새롭게 태어나는데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이다.
이제 삶의 모든 순간에 나만의 사진기를 꺼내드는 대신 참우주 마음으로 임할 수 있을 것 같다.
진정한 자유. 행복을 위한 초석을 다실 주 있었던 기회에 감사하다
앞으로 계속 남은 삶 동안 마음수련에 정성을 다하리라 마음먹었다.

더보기 ∨

참마음이 되어 참 세상에 가까워지는 기분이다

2019.02.06윤영준/ 52세. 메인센터

우리 아이들이 ‘겨울방학을 가족과 함께 여행을 갔으면..’ 하는 제안이 있어 속초여행을 계획하던 중 집사람이 산 좋고 물 좋은 시골 논산 메인센터에서 마음수련(명상)을 해보자는 강력한 의견에 따라 어쩔 수 없이 이곳 메인센터 마음수련(명상)을 오게 되었다.
도착해보니 왠 차들이 그런 많은지 특이한 건 주말(토요일)이며 각 지역(전국) 센터에서 이곳 메인센터로 수련을 온다는 점이었다.
차들도 사람들도 인산인해였다.

첫째날 식당안에서 설거지 하시는 분은 연신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라고 하며 일을 하고 있다.
뭐가 감사한지..일하는게 감사한가 이 어려운 시국에 그래도 일이라도 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라는 외침인가 나름 생각해 보았는데 그게 바로 과정의 봉사 행 수련이었다.
몰랐을 때 어색했지만 알고 보니 대단한 경험들을 하시는 것 같았다.

우리가족 6명도 센터 도움님이 하라는대로, 1~6과정의 어려움을 극복하기로 다짐하고 마음수련(명상)에 돌입했다.
방법대로 하다보니 마음도 몸도 홀가분한 느낌이고 우리가족 6명 모두가 7과정이 되었다.
거짓된 마음, 부정적인 마음, 내 모든 생각을 버리는 참마음이 된 것 같은 기분이고 참 세상에 가까워지는 기분이다. 다음 과정은 다음기회로 미루고 내일이면 서울로 올라가야 하니 아쉽다.
이 참마음 그대로 변함없이 사회생활, 가정생활 잘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본다.
우리를 위해 애써주신 도움님 기타관계가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메인센터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더보기 ∨

마음을 고쳐 먹고 명상을 하게 된 계기

2018.04.25mecm3355/29세. 1과정. 부천 상동 마음수련 센터

마음의 짐을 덜고 내가 살아온 인생을 되돌아보기 위해 마음수련을 신청했습니다. 처음 메인센터에 도착했을 때 여기서 무엇을 할까 라기 보다는 일주일간 푹 쉬면서 돌아가서 세상을 살아가기 위한 에너지를 받고 가자는 마음으로 1과정을 시작했습니다.

명상을 하면서 달라진 점은 자기 자신을 내려놓고 내 생각이 정답이 아니라는 것을 느꼈으며 참마음을 먼저 깨치신 분들의 행복한 표정과 웃음을 보았습니다. 비록 참마음을 아직 찾지는 못했지만 같이 명상하신 대부분의 사람들이 참마음을 깨치고, 긍정적으로 변해가는 모습을 보고 저도 덩달아 웃음이 지어졌습니다.

명상이 다른 사람들 보다 잘 되지 않아 도움 선생님께서 많은 조언과 격려를 해주셨고 포기하고 싶은 마음을 고쳐 먹고, 명상에 임할 수 있었습니다. 지금 후기를 작성하고 나서 몇 시간 남지 않았지만 온전히 받아들이며 수련을 잘 마치고 싶고, 여기 오신 모든 분들이 수련 전에 세상에서 찍은 사진으로 인해 마음에 담아둔 짐을 이곳에 다 내려놓기를 바랍니다. .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