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피로

인간마음의 불완전성을 잘 알고 있었기에

2017.03.14빈공간/34세. 1과정. 서울 오목교센터.

마음수련 전에는 과거에 대한 생각들과 미래에 대한 불안들에 자주 사로잡혔습니다. 부질없고 쓸데 없는 잡념들이 마음 속을 가득 채우고 있어서 자주 피로하고 제 나이에 비해 활력이 없었습니다. 긍정적인 생각들을 해보려고 노력했지만 마음이 감정덩어리들과 관념들로 가득 채워져 있어서 이런 저런 노력들도 일시적인 효과만 발휘할 뿐이었습니다.

사람들과 만나는 것은 점점 피곤한 것이 되어버렸습니다. 마음을 비우고 지금 현재에 살아 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지만 구체적인 방법이 없어서 무언가 도움이 필요했는데 그때 마음수련 명상센터에서 빼기를 통해 마음을 비우고 우주마음으로 거듭날 수 있다는 말을 듣고 제가 원하는 바와 일치하여 그리고 굉장히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하여 등록했습니다.

스스로도 인간 마음의 불완전성을 잘 알고 있었기에 낯선 방법이었지만 믿고 따를 수 있었는데 빼기 수련 첫날부터 마음이 정말 빠지는 것을 느끼고 좋은 방법이구나, 놀라며 수련을 했습니다.
기존에 쌓아둔 마음이 워낙 많아서 수련 초기에는 수치심, 화, 미움, 집착, 상실감 등이 올라왔고 수련을 어느 정도 한 뒤에도 불안, 공포심 등이 올라왔지만 수련을 거듭할수록 감정이 바지고 제 틀 안에 굳어있던 고정관념, 착각, 망상, ‘나’라는 것에 대한 집착 등이 옅어짐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아직 1과정만 체험했기에 앞으로 수련할 날이 더 많지만, 사진으로 이루어진 자기 자신이라는 허상을 비워내고 거듭날 수 있으리라는 신뢰가 가는 좋은 방법입니다. 감사하는 마음으로 수련하겠습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