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히 살아 있는 세상

우 명 선생이 들려주는 참마음 이야기 <세상 너머의 세상>Ⅱ
영원히 존재하는 참마음, 그 진리의 세상으로 안내하다

우명선생 저 영원히 살아있는 세상

언젠가는 없어지는 이 유한한 세상에서 영원히 사라지지 않는 것은 무엇일까. 이 세상 모든 것이 사라져도 영원히 존재하는 참마음. 사람도 진리인 참마음이 되어 영원히 살 수 있을까. 인생, 깨침, 지혜, 순리, 우주, 진리…. 참된 삶을 원하는 이들을 위한 진리 안내서.

출판2004년 5월 한국어 초판 발행 | 참출판사(주)
판형신국판형 / 320pages
번역영어

인간이 막연히 관념으로만 알고 이해해 왔던 우주의 이치에 대해 쉬운 문장과 명료한 언어로 설명해 준다.

저자 스스로 깨달음을 통해 도달한 완전한 진리의 자리에서 서술하고 있기에 어떠한 추정이나 주저함이 없이 명쾌하게 써내려갈 수 있는 것이다.

“어제 저녁 꿈꾼 것이 눈뜨고 보면 실이 아니듯 자기중심으로 자기만 위하여 사는 삶도 또한 꿈이라. 그 마음먹은 대로 세상이 되어지듯 내 마음이 세상이 되면 세상의 이치를 알고 영원불사하는 진리 자체여서 참 삶을 살 수가 있는 것이라.”

진리에 대해, 세상과 우주에 대해, 그리고 인간에 대해….
저자는 지금까지 막연하게만 여겨졌던 이야기들의 참 의미와 진실을 전해주고 있다.
또한 누구라도 쉽게 진리에 대한 이야기를 접하고, 본성을 회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직접 육성으로 책 내용 전체를 낭송하였으며, 이는 6장의 CD로 제작되었다.

눈에 보이는 세상의 모든 것들은 세월이 지나면 변하고 소멸한다.
그렇다면 진리는 어디에 있을까. 절대적이고 완전하며 세월이 아무리 흘러도 변하거나 소멸하지 않는 것, 영원히 살아 있는 그것은 무엇이며 어디에 있는 것일까.

2003년 출간 이후 독자들의 큰 반향을 일으켰던 <세상 너머의 세상> 후속편으로 2004년에 저술된 이 책은 좀 더 구체적이고 세밀하게 우리를 진리와 마음의 세계로 이끌어주고 있다. 전작을 통해 사람의 정신이 진리가 되어 갈등과 분쟁을 넘어선 평화의 세상에 이르는 길을 제시했다면, 이 책에서는 영원불변한 진리의 실체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영원히 살아 있는 세상이란 완전한 세상, 진리의 세상을 말한다.
태초 이전에도 있었고 세상 이후에도 존재하는 영원불변하는 것. 그것은 가장 지고하고 가장 넓고 큰 우주 이전의 우주 무한대 순수허공이다. 만상은 이로부터 창조되었고 또한 이곳으로 돌아간다. 그렇게 창조와 소멸이 수억만 번 되풀이되어도 무한대의 우주허공은 변하지 않고 그대로 존재한다. 이것이 진리이다. 즉, 사람이 진리가 되면 눈에 보이는 형상의 몸은 사라져도 본래의 정신은 삶과 죽음이 없이 영원하게 된다는 것이다.

하지만 우리 인간들이 그 우주마음으로 살지 못하는 것은 자기가 만든 허상의 마음세상 속에 갇혀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누구나 인간의 마음세상을 다 버리면 참인 이 나라에 갈 수 있다. 이 세상은 인간의 마음이 없어 번뇌가 없고, 생각과 행이 하나로 이루어지는 세상이며, 이것이 인간 완성이고 진리가 되는 것이고 참 삶의 길이라고 저자는 말한다.

서문

제1편 참마음

완성되자 18/사람 마음 27/참마음 29/참 믿음이란 35/살아서 영생천국 나야 죽어서도 그대로 그 나라 산다 38/재림과 부활이란 49/영생천국이란 51/진리 공부의 마지막은 54/전지전능의 참뜻은 56/진리의 세상이란 58

제2편 믿음이란

믿음이란 66/인간이 살구나 68/만상은 그 모양에 행하는 마음이 있다 69/세월이 지나야겠지 72/아가야 85/본래 87/본마음 88/인간 완성인 진리의 참나를 찾아 되게 하는 데 팔 년이 걸렸다 89/번뇌가 일체 없어야 완성된 자다 94/진리는 아는 것이 아니고 진리 자체가 되는 것이다 99/자기에 맞는 구세주는 영원히 오지 않는다 101

제3편 이루어지는 때다

이 천지는 그냥 있으나 사람이 천지를 시비하누나 사람이 천지 되어 보지 못해서구나 자기의 관점의 천지 보누나 106/정도령 구세주 미륵이란 존재가 나타나면 무엇을 할 것인가 107/인류의 구원 110/믿음의 정의 112/신의 형체와 신의 행 114/언행일치란 116/이루어지는 때다 118/무여열반 구경열반 대반열반의 바른 뜻은 119/화장세계 여래장세계 실상세계란 121/우주는 살아 있는 대영혼이다 123 /…

제4편 참사랑이란

다 죽음이란 158/전생도 후생도 인간이 망념 든 자는 환이다 159/천국 지옥도 망념에서는 환이나 실의 나라에서는 환이 아닌 실이다 161/마음수련은 죄인 더러운 마음을 다 닦아 대자유 대해탈 누구나 진리가 되어 자유 삶 산다 162/살아 눈뜬 자는 꿈이 현실과 다르듯 그 망념의 세계는 꿈과 같아 현실과 다르나 산 자는 같다 163/의식이 산 자의 이야기를 죽은 자는 들어도 들리지 않는다 164 /..

제5편 신의 마음

영생 208/천국 209/인간 완성이란 210/생각뭉치야 없어져라 212/진리란 215/정과 신이란 216/창조주란 창조란 217/순리란 220/거듭남이란 222/삶이란 223/몸 죽으면 가는 곳 224/인간이 다 이루어야 한다 225/신의 마음 230/사람들아 신을 보고 신 되어야 산다 232/진리 되어 보는 사람 234 /…

제6편 진리로 가는 길

무한대 우주의 원래인 진리인 에너지 빛으로 다시 나 사소 262/계명 속에서는 진리나라인 완성이 되지 못한다 265/죄란 266/구세주란 268/예수는 내가 모셔야 한다 270/말씀이 육신이 되었다 271/너희가 진리 안에 너희가 내 안에 거하라 272/그대로 살라는 말이나 그냥 살라는 말은 273/권세란 참으로 그냥 그대로 사는 진리인 자가 쌓는다 275/진리로 가는 길 276/마음이란 279/지극한 자들만 따라할 수 있는 깨달음 281/참 284/사람들의 어리석음 286/…

인간은 자기가 묶은 사슬을 스스로 풀어버리고 그 무덤서 나와야 천지의 이치를 알 수가 있는 것이다 인간이 아는 것이 없는 것은 인간에게는 진리가 죄업으로 인하여 없기 때문이다 인간이 아는 것은 자기의 집착된 아상의 마음에서 안다고 하는 것이 인간의 마음이라 이 몸과 마음을 영원불멸의 에너지와 빛인 창조주의 몸 마음으로 바꾸지 않고 살 자가 없다

– p98 ‘번뇌가 일체 없어야 완성된 자다’ 중 –

진리란 존재는 이 세상 전부이어서 내 마음이 이 세상 전부가 되어 보지 않고는 진리를 알 수가 없는 것이라 자기의 의식의 수준만큼 이야기하고 말하고 사는 것이라 깨침도 자기의 의식이 세상의 크기로 갈 때 커진 만큼 깨치는 것이다 마음인 정신의 공부는 자기가 안 된 자는 그 자리에서 자기의 이야기만 하는 것이라 자기의 마음이 무한대 우주 자체가 되지 않고는 진리를 모른다 진리는 무가 아닌 유다 진리의 본래 자리는 일체 없으나 없는 가운데 신이 있어라 무라고 하는 것 자기의 의식이 자기 속에 머문 자라 가장 크고 가장 넓고 가장 높고 낮은 무한대의 진리로 간 자는 유일신을 볼 수가 있는 것이라 진리가 있기에 삼라만상의 일체가 진리의 표상이고 또 진리라 진리가 된 자만 진리를 안다

– p155 ‘진리가 되어 보지 않고는 진리를 알 수가 없다’ 중 –

내가 가진 거짓도 나의 마음을 버리면 참이 되어야 참 행을 하고 참이 되어야 지혜가 있어 부질없는 욕심을 부리지 않는다 남을 위해 사니 도둑이 없고 강도가 없고 모두가 하나로 사니 인간이 대정인 순리로 살아 모두가 진리로 나니 죽고 살고가 하나이고 영원히 이 땅이 천국이 되니 그 천국나라에 진리의 뜻대로 안 할 자가 어디 있겠는가

– p195 ‘모두가 죄사함 하자’ 중 –

이 세상에서 가장 위대한 것은 수용하는 것이고 이 세상에서 가장 용기가 있는 것은 자기가 잘못했습니다 라고 말할 수 있는 자라 가장 큰 자가 할 수가 있는 것이라 산 자라야 할 수 있는 것이라

– p201 ‘세상에서 가장 위대하고 세상에서 가장 용기가 있는 것은’ 전문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

도서자료

20150429

하늘이 낸 세상 구원의 공식

2015년 4월 한국어 양장 개정판 발행
2005년 4월 한국어 초판 발행 | 참출판사(주)
양장본 하드커버
신국판형 / 324p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