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누구나

채우기만 하여 답답하고 힘든 몸과 마음이 개운하고 가벼워지는 것을 느꼈다

2019.02.23리스/ 29세.대구시 남구

처음의 시작은 공허한 마음을 달래고 휴식을 하기 위해 찾은 주말 동안 열리는 대학생 프로그램이었다.

마음을 올리는 강의와 20대 친구들의 속 깊은 이야기들을 들으며 머리로만 알던 지식들이 가슴으로 마음으로 조금 더 알게 되었고, 빼기 명상을 처음 접하며 재미를 느껴 메인센터에 좀 더 남아 1~7과정을 하였다.

살면서 매번 남들보다 더 무언가를 하기 위해 힘들게 달려오다 지친 나에게 버리라는 말은 머리로는 알겠지만 체감이 어려웠다. 하지만 수학 공식처럼 정확히 정해진 쉬운 방법과 많은 좋은 분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채우기만 하며 답답하고 힘든 몸과 마음이 개운하고 가벼워지는 것을 느꼈다.

살면서 어떤 일을 하든 두려움, 막막함, 모든 것에서 오는 두려움이 싫고 떨쳐 내고 싶다면, 누구나 와서 경험해보고 직접 느껴서, 다 같이 즐거우면 좋을 것 같다.

더보기 ∨

마음수련에 동참하여 함께 행복했으면 합니다.

2019.01.26최은희/ 72세 / 송파

마음수련은 누구나 방법대로 쉼 없이 떠올려 버리기만 하면 모든 마음들이 버려지게 된다. 기억 속에 저장된 나만의 마음세계를 만들어 그것이 진짜인 양, 아무도 모르는 나만의 헛 세상에서 허우적거리면서 살아왔던 72년의 세월… 다시는 뒤돌아 보고 싶지 않는 내 마음의 가짜마음 세계가 있었다.  그것들을 버리면서 들여다 보니 한 번도 행복한 시간이 없었다.  마음수련으로 기억에 대한 생각들 하나 마다 힘든 것들이 함께 사라져 없어지는 마음들, 내가 그것에 짓눌러 몸이 아픈 것을 알 수 있었다. 단계마다 버리면 없어지는 그 가벼움에 살 것 같은 후련함이 너무 좋았다. 사람들은 평소 마음을 버려라 또는 내려놓아라 라는 말들을 하고, 나도 했고 듣기도 했는데, 어디 그것이 말뿐이지 되는 건 단 한 개도 할 수가 없었지요.
그런데 지금은 방법이 있기에 한 단계씩 진심을 다해 내 놓기만 하면 없어지니 얼마나 감사한 방법인지요. 내 안에서 벗어나 밖을 내다보고 모두 가짜인 사진세계를 버리는 마음수련에 동참하여 함께 행복했으면 합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