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본래마음

마음의 변화가 큰 즐거움을 주었다

2018.05.03dejawa96/41세. 1과정.

마음수련에 오기 전, 개인적으로 관심이 많아서 템플스테이도 하면서 조금씩 명상에 대해 공부와 수행을 조금씩 해왔었다. 인간의 심리에 대한 관심이 많아서 관련 서적도 읽어보곤 했다. 예전에 2008년경 지인이 ‘마음수련’ 이라는 월간 책자를 보내준 게 기억이 나기도 했고, 작년에 태릉지역센터도 생일 선물로 한 달 이용권을 주겠다고 했지만 명상에 대한 지식과 경험이 부족했기 때문에 반신반의 했다. 지역센터에서 상담을 받아 보긴 했지만 그렇게 매력적이지 않아 수련을 하지는 않았었다.

그러던 중 최근에 그 지인과 연락이 닿았고, 상황 또한 내가 어떤 일 때문에 많이 화가 났던 상태였기 때문에 시기가 딱 맞아 떨어져서 오게 되었다. 오기 전에 블로그를 통해서 준비물을 보고 온 것이 전부였다. 어떠한 사전 지식은 없었다. 제로에 가까웠다. 그래서인지 마음이 가벼워지고 논산 훈련소 시절 때의 추억도 떠오르고 논산이 친근했다.

수련이 시작되고, 지인이 말해줬던 ‘하기만 해라.’ 라는 팁으로 명상을 시작했다. 그리고 도움님들이 시키는 대로, 홀로 수련한다는 생각으로 임하라는 뜻으로 하다 보니 의외로 수련이 재미있고 매 순간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되었다. 노력하지 않았다. 강사님이 하라는 대로만 수용하고 방법대로 했더니 새삼 편하고 즐거웠다. 순간 순간의 궁금증은 강사님의 강의로 적절한 타이밍에 풀렸었다. 마음의 변화가 큰 즐거움을 주었다. 한 가지 가짜 사진에 대해 그 사진 속에 인물의 입장에 대해서 생각하다 보니 내가 화가 났던 원인도 풀리는 경험을 하고 아주 의미 있었다. 다른 사람의 입장에서 생각할 수 있게 해준 것 이게 바로 본래의 마음일 것이다.

더보기 ∨

평생 쌓아두었던 각종 마음덩어리들의 실체를 세세히 살펴보는 시간

2018.01.11박00/48세. 1과정. 서울 관악 마음수련

바라고, 채우려고 하고, 원하는 대로 안되면 불안하고 불평 불만 늘어놓는 이 몸뚱어리가 참 버겁고, 지겹고 고통스러웠습니다. 그것을 버릴 수 있게 해 준 이곳이 너무나 고맙고 감사한 곳 입니다.

마음속에 평생 쌓아두었던 각종 마음덩어리들을 세세히 살펴보는 시간이었고, 바퀴 수가 늘어남에 따라 서서히 드러나는 나의 실체가 끔찍하기도 했습니다. 도움님의 안내의 말을 잘 명심하면서 하라는 대로 하면서, 감정과 마음 덩어리들을 조금씩 버려갔습니다.

평생 각종 부정적인 감정들은 강하게 먹어 놓은 터라 떠오르는 사연들마다 감정이 덕지덕지 붙어있어 버리기가 무척 힘들었지만 그 때 마다 ‘나는 죽었다.’ 라는 사실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니 버려졌습니다.

버릴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본래인 나를 찾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본래로 살아가도록 꼭 완성까지 수련을 하겠습니다.

더보기 ∨

저는 지금 행복하고 마음이 편합니다

2017.03.30박유나/26세. 1과정. 전남 목포.

누군가에게 의지하고 싶은데 그럴 수가 없을 때 마음수련이라는 곳을 찾아왔습니다.
처음 도착했을 때 논산에 위치하고 있어 공기도 좋고 속이 트이는 기분이었습니다. 그것만으로도 힐링이 되었고 수련에 입문하였을 때 초반에는 조금 힘들었습니다.
나의 본래는 우주고 우주의 마음이 된다는 걸 이해하지 못하였습니다.

하지만 명상수련 3일째쯤 수련 방법에 따라 하고 또 하다 보니 가짜 세상에 살고 있는 저를 보았습니다. 그 가짜 세상 속에 갇혀 저를 힘들게 하고 온갖 스트레스에 부질없는 사람으로 만들었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계속 명상수련을 멈추지 않았고 5일 째 되던 날 마음으로 우주를 확인했습니다.

다 버리고 나니 우주가 보였습니다. 우주는 한없이 크고 아무것도 존재하지 않고 영원하다는 걸 마음으로 보았습니다.
마음이 편해지게 하기 위해 마음수련을 왔지만 정말이지 마음이 편하고 행복해졌습니다. 이곳을 통하여 모든 사람들이 스트레스 없는 세상에 살았으면 좋겠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지금 행복하고 마음이 편합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