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억울함

자신의 잘못이 아니라고 치부했던 제 모든 잘못을 되돌아보며

2017.10.01정용재/29세. 1과정 증평 마음수련

어린 시절, 가끔 밤하늘을 보러 밖으로 나가면 항상 밤하늘의 별빛은 언제나 그대로 빛나는 것을 보며 ‘사람도 저 밤하늘의 별과 같으면 더 이상 서로 싸울 필요도, 미워할 필요도 없겠구나.’ 생각한 적이 있었습니다. 별은 항상 모두를 똑같이 비추기 때문입니다.

아마 그 시절엔 그런 마음을 가졌었던 이유는 사람 마음은 모두 별과 같이 본래 우주의 마음을 지니고 있었기 때문일 것 입니다. 살아오면서 이 점을 잊고 자신이 그 동안 쌓아온 온갖 짐을 마음에 채우고 살게 되었습니다.

마음수련을 하면서 이 점을 깨닫고 그 동안 정말 많은 잘못을 해오고 잊고 있었거나 혹은 자신의 잘못이 아니라고 치부했던 제 모든 잘못을 되돌아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제가 억울하게 당해오며 살아왔다고 생각했던 모든 것들을 벌리 수 있었습니다. 정말 의미 있는 한 주였으며 잊지 못할 것 입니다. 마지막으로 ‘그 모든 일이 있었지만 여전히 나는 나다.’ 라는 말로 끝맺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더보기 ∨

이렇게 고요함의 평정심을 찾게 될 줄이야

2015.11.06일백일/48세. 1과정. 대구

온 세상의 모든 고통이라는 고통은 모두가 내 것인 것처럼 나에게 위협을 주면서 나를 삶의 굴레 속에 얽매이게 했습니다.
항상 긴장감과 억울함, 치밀어 오르는 분노로 하루를 시작하고 하루를 마무리했던 것 같습니다.

나 아니면 안 된다는 생각이 가슴 깊이 뿌리박혀 있어서 늘 불평불만을 토로하면서도 그렇게 이끌며 살아온 것 같습니다. 지금 이 시점에서 나를 냉철히 돌아보고 모든 것은 내 마음 속에 있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왜 그토록 내 자신만 믿고, 왜 그렇게 힘든 시간을 보냈는지….지나간 시간들이 아깝고 아쉬운 마음이 큽니다.

이렇게 나의 마음이 고요함의 평정심을 찾게 된다고 크게 기대도 안했지만, 결과는 무서울 정도로 전율을 느끼게 합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마음 비우기” 정말로 그 무슨 표현보다도 간결하고 명료하지만 결코 쉽게 얻어진다라고 여기면 안 될 것 같습니다.
지금 이 순간의 이 마음! 이 결심! 을 잊지 않겠습니다.
삶의 터닝포인트가 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