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한 마음수련 후기, 매주 참가자들에게 들어보세요

#마음비우기

내가 찍어 놓은 사진 세상에서 살았던 게 참 바보 같았다

2018.07.07김민영/42세. 1과정. 전주 명상센터

마음수련을 하는 3일째 되는 날. 마음의 비움이 절실했던 결과가 드러났습니다. 늘 먹먹하고, 답답하고, 늘 걱정 뿐이었던 저였는데 3일째 되는 날 가슴이 뻥 뚫리는 기분을 느꼈습니다. 도움님의 열 강의로 가슴깊이 문이 열린다는 게 너무 신기했습니다.

가짜 마음과 진짜 마음이 무엇인지! 참이 무엇인지! 결국 우리는 본래가 우주 였음을… 감사하게 되었습니다. 내가 찍어 놓은 사진 세상에서 살았던 게 참 바보 같았다 라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벌써 7일째 되는 날이네요. 마음의 평안이 찾아왔고, 보이지 않는 긍정의 에너지가 생깁니다. 감사합니다.

어제 저녁부터는 온 몸이 가렵고, 혓바닥까지 가려웠었는데 (피부가 아닌 혈관이 가렵다는) 이상한 느낌이 (?) 였는데 도움님께 말씀 드렸는데 버리기를 너무 잘해서 생긴 명현 현상이라고 하더라구요. 이 또한 감사할 수가… 앞으로 단계별로 마음 공부를 계속할 의사가 있습니다. 도움님과 관계자분들, 또 함께 수련한 동기 분들 너무 고생 하셨어요. 두서 없는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더보기 ∨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행복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2018.06.27김채린/20세. 1과정. 안양 마음수련 센터

수련을 하고 나니 복잡했던 머리 속이 가라앉고, 마음이 편안해진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항상 속으로 생각하는 것이 많아 사진 속에 갇혀 하루 종일 기분이 왔다 갔다 조울증처럼 그랬는데 그런 것이 없어졌습니다.

또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행복하다는 느낌을 받아 많이 웃을 수 있게 됐습니다. 내 사진으로 사람들을 판단하고 나누던 그 모습을 많이 버리니 이젠 ‘그렇구나’ 하고 넘길 수 있게 됬습니다. 마음이 허해서 식욕도 많았는데 마음을 버리고 나니 식욕도 줄게 되어서 살도 빠진 것 같아요. :)

화가 줄게 되어서 그 점이 가장 편안합니다. 사진을 버리면서 그동안의 내 모습을 보게 됬는데 너무 나만 알고 남을 위하는 모습이 없는 내 모습을 보니 계속 수련을 해서 그 마음들을 버리고 우주에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됬습니다.

더보기 ∨

가짜라는 것을 마음 속 확인하고 인정을 하고 보니

2018.06.21황기양/60세. 1과정. 대구 황금 마음수련 센터

먼저 고맙고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마음수련을 해보라는 권유를 받고 10년 만에 수련을 하게 되었습니다. 나이 60이 되도록 마음이 다른지 틀렸는지 몰랐고요. 인간 마음이 가짜라는 것도 처음 알게 되어서 너무 고맙습니다.

가짜라는 것을 알고 인정하기가 참 힘이 들었어요. 가짜라는 것을 마음 속 확인 하고 인정을 하고 보니 정말 수련이 잘 되었어요. 이제는 모든 것을 수용하는 것까지 수련이 되었어요. 수용이 되니까 안되던 모든 것이 도미노처럼 다 무너졌어요. 너무 기쁩니다. 수련 방법에 감사합니다. 끝까지 공부를 할 것입니다.

더보기 ∨

두려웠다. 내 마음을 들여다 보는 것이

2018.06.13이성민/60세. 남. 1과정. 인천 마음수련 센터

마음수련?
나는 내게 평생을 살며 치열해본적이 있었는가?
일을 다 놓고 선택한 곳이 이곳 마음수련이다.
잘 왔다.

난 스스로 아집이 강하고 좀처럼 내 스스로를 내려놓기 힘들다.
그렇게 살았다. 그래서 두려웠다. 마음수련. 즉 내 마음을 들여다 보는 것이……
집요한 과거 캐기? 기억 해내기?
적극적으로 임하자. 임해보자라는 다짐이 없었다면 치우고 갔을거다.
그러나 해보자. 뭔가 있지 않겠나.

둘째 날! 터졌다. 보였다. 내 마음이……
얼마나 저열 했고 치사 했고 굴욕적이고 모멸감 드는 삶이었는지.
그래서 들여다보기로 했다.
안내자의 손을 잡고 가고 싶었다. 아니 가고 싶다.
내가 가진 철학, 종교와의 부딪힘.
내려놓고 갈 수 있는 곳. 그곳까지 만이라도 가 보고싶다.

도움님들의 간절한 호소.
얼마나 우리의 이룸이 간절하면 저리도 열정이실까?
그분들의 정열에 찬사를…… 감사합니다.

더보기 ∨

생각을 바꿔 먹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깨닫게 되었다

2018.06.07박규리/50세. 1과정. 대구 명상센터

생각을 바꿔 먹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 한번 깨닫게 되었다. 무엇을 하던 그 처음의 생각 하나가 지금의 나를 만들게 되었다는 것을 나를 돌아보며 알게 되었다. 그렇다면 지금의 생각, 첫 생각이 나를 만들어가겠지.

지금까지 잘 살았던 못 살았던 지금까지의 기억된 생각을 모두 버리고 이제라도 마음을 잘 바꿔먹고 살아야겠다. 진짜 버려지고 비워지는 것을 믿는 만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는 만큼 없어지는 것 같았다. 세상에 감사하고 도움님들과 모두에게 정말 감사한 시간이었다. 감사합니다.

더보기 ∨

계속 바뀌어가는 가족들의 모습에 저도 감탄할 정도였죠

2018.05.29윤재웅/28세. 1과정

항상 산 삶이 나밖에 모르고 배려심도 없고 부정적이며 극단적이었습니다.
어릴 때부터 항상 부모님과 트러블이 있었고 가족들과의 관계도 좋지 않았고 상처만 주었습니다. 그런 저를 키우시며 어머니께서 굉장히 힘들어하셨습니다.

근데 어느 순간부터 어머니께서 저를 대할 때 뭔가가 바뀌었다는 걸 느끼기 시작했고 의구심이 생기기 시작했죠. 정말 아이러니하고…… 하여튼 이상하게만 느껴졌습니다. 저에 대한 집착을 내려놓은 느낌이랄까? 그래서 한참을 고민하다 물었습니다.

“엄마 갑자기 왜 그래? 나를 그냥 포기하기로 한 거야?” 무슨 드라마도 아니고 제 질문에 엄마가 말하길 “항상 엄마의 생각대로만 널 이해한 것 같아. 많이 힘들었지?” 라고 말하더군요. 그래서 저는 “갑자기 그런 마음과 생각을 가지게 된 거야?”라고 다시 질문했습니다.

사실은 마음수련이란걸 하고 있더라구요. 가족 모두 다. 저만 빼놓고. 엄마가 한번 같이 해보지 않겠냐고 물었을 땐 싫다고 잡아 땠습니다. 하지만 계속 바뀌어가는 가족들의 모습에 저도 감탄할 정도였죠. 우리가 이렇게 화목하고 화기애애 했나 하고……

그래서 저도 용기를 내어 시작했습니다. 정말 버려지지 않을 것 같던 부정적이고 이기적인 내 마음들 삶을 돌아보면서 정말 저는 염치없고 싸가지 없고 그냥 또라이? 완전 미친놈이더군요. 제가 살면서 찍은 사진들이 계속 나를 이렇게 살아가게 만드는 걸 알았습니다. 정말 우주마음이란게 대단합니다. 절대 바뀌지 않을 나의 모든 것들이 가짜이고 필요 없는 사진이란 걸 알게 해주고 버릴 수 있도록 해준 이 모든 방법과 우주에게 감사드립니다.

더보기 ∨

지금에서야 오게 된 것을 후회하고 동시에 이제라도 알게 되어 안도했다

2018.05.16수련생/33세. 1과정. 메인 센터

어렸을 적부터 생각은 많았지만 감정표현을 잘 하지 않았습니다. 태어날 때부터의 기질과 가정환경 영향이었던 것 같습니다. 어릴 적에는 그런 것들이 문제가 되지 않았는데, 커가면서 감정을 조절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곳에 오기 직전에는 24시간 과거의 후회스러운 일 혹은 앞으로 해야 하는 일에 대한 두려움에 대해서만 생각했습니다. 현재에 단 10분도 집중하기 힘들었고, 생각이 많아져 항상 불면의 밤을 보내고 그 불면으로 더 많은 고통을 받았습니다.

내 생각과 내 감정을 컨트롤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다가 ‘마음수련’을 알게 되었습니다. 1주일씩 휴가를 내기 어려운 직장인이라 알게 된지 5개월만에 오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지금에서야 오게 된 것을 후회하고 동시에 이제라도 알게 되어 다행이다라는 안도를 했습니다.

첫날 저녁에 들은 우주마음의 이야기는 너무나도 아름다웠습니다. 내가 본디 우주라는 그 사실은 외롭고 또는 허망하다고 느낀 삶이 반짝 빛나는 듯한 느낌을 만들었습니다. 그 아름다움에 매료되어, 감정이나 조절하자는 초기의 목적을 나도 우주를 보겠다는 마음으로 ‘고쳐’먹었습니다. 결과적으로 이 글을 쓰는 순간까지 우주와 세상이 하나가 되는 것을 보지는 못했지만 그 과정은 너무나도 만족스러웠습니다.

감정의 폭이 크지 않다고 생각했는데 과거를 떠올리고 그 사진들을 지우려 하려고만 하면 슬픔과 분노 또는 즐거움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수련을 하면 할수록 긍정적인 감정에는 무던해졌지만 부정적인 감정, 특히나 인간관계에서 받은 상처는 쉽게 지워지지 않고 용서가 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수련을 거듭 반복할수록 타인들에게는 잘못이 없고 모든 문제는 제 마음에 있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나를 특별하다 생각하고 대접받아 마땅한 존재하는 오만한 자세를 갖고 살며, 타인들이 나의 기대에 부응해 내가 원하는 만큼 나를 알아주지 않아 저는 괴로웠던 것입니다. 타인을 향해 내 맘에서 만든 나의 기대와 바람으로 저는 스스로를 고통 주고 있었습니다.

늦게라도 깨달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는 조금 더 수련하여 우주의 마음으로 세상 모두를 사랑하고 겸허하게 살겠습니다.

더보기 ∨

원인은 누구도 아닌 바로 나 자신이었다

2018.05.11민경희/55세. 2과정. 메인센터

명상을 하기전의 나는 마음속에 분노와 억울함과 배려 받지 못하고 있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늘 잘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행동하다가 아무것도 아닌 작은 일에도 화를 내고 했다.

그러고 있는 내 꼴이 정말 싫어서 혼자는 매일 똑 같은 방법만 쳇바퀴 돌듯이 똑같은 짓만 하고 있었다.

그래서 명상을 하고싶다고 생각을 늘 하면서 살아오던 중 이곳 마음수련을 알게 되어서 딸과 같이 왔다가 나라는 존재가 어떤 존재인지 정말 보기도 싫고 짐승보다도 못한 나를 보게 되었다. 그러면서 주변사람에게 분노 억울함 서러움 외로움 같은 감정을 느끼다가 좀 더 마음을 더 깊이 따라가다 보니 원인은 누구도 아닌 바로 나 자신이었다.

이곳 마음수련을 만들어주신 우명 스승님께 진심으로 머리 숙여 감사를 드린다.

그리고 같이 명상한 도반님들께 너무 감사하고 도움님들께도 머리 숙여 감사한다.

앞으로 힘들게 한 것만큼 정말 내 안의 우주를 찾았으니 참 우주로 살아가려고 끊임없이 노력하고 비우고 우주를 위하는 마음으로 살아가려고 많이 보고 비우고 할 것이다 다짐하면서 이 엄청난 행운에 감사, 감사할 뿐이다.

더보기 ∨

내 마음에 가려 보이지 않았던 진짜 세상을 보게 되다

2018.05.03최호성/40세. 1과정. 천안 마음수련 센터

마음에 대해 이해하고 수련을 통해 비워가면서 실제 마음이 허상임을 점점 더 명확하게 알게 되었다. 힘든 상황에서 마음을 마주하는 것이 쉽지 않았지만, 과정을 통해 마음이 비워지고 우주를 확인하면서 비워야 할 마음들을 좀 더 명확하게 알게 되고, 그 동안 감춰왔고 인정하지 못했던 마음들이 점점 주변과 사람들이 보이게 되었다 그 동안 힘들었던 원인이 모두 내 마음에 있음을 알고, 방법에 감사함이 든다. 본래의 참으로 나 있음에도 내 마음에 가려 보이지 않았던 진짜 세상을 보게 해주고, 이 모든 것을 내가 아니라 본래가 해주었음을 알았다. 비록 지난한 시간들을 보내왔지만, 천천히 처음으로 살아가고 싶다.

더보기 ∨

시끄러웠던 마음이 가라앉고 비워졌다

2018.04.13조규원/22세. 1과정.

명상 설명을 듣는데 빼기를 하는 공부라고 했을 때 조금 신선했습니다. 인생을 살 때 모두 더하기만 했었다는 걸 알게 됐습니다. 그래서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머리가 아프고 복잡해지고 수많은 생각으로 사로잡혔었는데 빼기 방법이 있다는 것은 좋은, 기쁜 소식이었습니다.

 

하루에 사람은 굉장히 많은 생각들을 하고 그 중에는 쓸모 없는 생각이 굉장히 많았는데 그런 시끄러운 생각이 줄어들고 있음을 느꼈습니다. 확 변한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시끄러웠던 마음이 가라앉고 비워짐을 느낀 것은 굉장히 좋은 변화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사람이 하루 종일 일어나지도 않은 것에 대해 얼마나 많은 고민을 하고 그 생각에 사로잡혀 있는지 실감을 했습니다. 일상생활에서의 변화된 점은 같이 행복한 게 진정으로 행복하다는 것 입니다. 그런 것들을 느낀 한 주였습니다.

더보기 ∨

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